5월 18, 2024
Home » 메릴랜드 교통부의 견인트럭 훔쳐 달아나다 차량 들이받는 범인

메릴랜드 교통부의 견인트럭 훔쳐 달아나다 차량 들이받는 범인

0
메릴랜드 교통부의 견인트럭 훔쳐 달아나다 차량 들이받는 범인

WUSA9

2024년 2월 16일 금요일, 메릴랜드 교통부 소유의 견인 트럭을 훔쳐 달아나던 용의자가 경찰차와 민간 차량 13대를 들이받은 후 경찰에 체포됐다고 메릴랜드 주 경찰(MSP)이 보도자료를 통해 발표했다.

메릴랜드 주 경찰관들이 그린벨트 전철역(Greenbelt Metro Station)의 495번 주간 고속도로의 루프에서 발생한 뺑소니 사고에 대응하고 있는 가운데, 해당 사고를 낸 포드 레인저(Ford Ranger)의 운전자가 사고 현장에서 도망치다가 도로를 벗어나 가드 레일에 부딪혀 전복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메릴랜드 주 교통부 산하의 고속도로 관리국(State Highway Administration) 차량이 전복된 포드 레인저 차량과 운전자를 확인하기 위해 그 곳에 출동했는데, 이때 포드 레인저 차량의 운전자가 교통부 소유의 견인 트럭을 훔친 다음 그 곳에서 달아난 것으로 밝혀졌다.

이후 해당 견인차를 운전했던 용의자는 경찰관들과 거의 2시간 동안 추격전을 벌이다가, 13대 가량의 차량들을 들이받은 후 당일 오후 6시 30분경에 제압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추격전이 담긴 영상에서는 견인차량의 운전자가 계속 도망치면서 몇 대의 차량들을 연속적으로 들이받다가 실버스프링 지역의 숲이 우거진 지역으로 들어간 후, 차가 움직일 수 없게 되자 경찰관들은 그 차량에 접근해서 곤봉으로 유리창을 부수고 운전자를 강제로 끌어내는 장면이 보인다.

도난된 견인 트럭의 추격전에 참여했던 몽고메리 카운티 경찰당국이 전한 바에 의하면, 용의자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부상을 입고 지역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민간인 1명과 경찰관 4명 역시 부상을 입고 지역 병원으로 이송된 후 치료를 받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답글 남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