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2, 2024
Home » 알래스카 주변 바다에서 사라진 수십억 마리의 “대게”

알래스카 주변 바다에서 사라진 수십억 마리의 “대게”

0
알래스카 주변 바다에서 사라진 수십억 마리의 "대게"

fisheries.noaa.gov

최근 몇 년 동안 수십억 마리의 대게가 알래스카 주변 바다에서 사라졌으며 과학자들은 이제 그 이유를 알 것 같다고 말하면서 따뜻해진 바닷물 온도로 인해 대게가 굶어 죽었을 가능성을 제기하고 있다.

이번 발견은 알래스카 수렵부(Department of Fish and Game)가 알래스카 주변 바다에서 2년 연속 대게 수확을 취소했다고 발표한 지 불과 며칠 만에 나온 것으로, 베링해(Bering Sea)의 추운 바다에서 엄청난 수의 대게가 사라졌기 때문에 더 이상 대게 수확을 할 수 없게된 것이다.

미국 국립해양대기청(National Oceanic and Atmospheric Administration, 이하 NOAA) 소속의 과학자들이 목요일 발표한 해당 연구 결과는 베링해 동부의 최근 해양 열파와 2021년 조사에서 나타나기 시작한 대게의 갑작스러운 실종 사이의 중요한 연관성이 제기되고 있다.

이번 연구의 주저자이자 NOAA의 수산생물학자인 코디 슈발스키(Cody Szuwalski)는 “2021년 해당 연구와 관련된 데이터를 받아 보았을 때 나는 정말이지 너무 놀랐다”며 “나는 이 조사 결과가 오류이기만을 간절히 바라며 기도했다”고 말했다.

2022년은 알래스카에서 처음으로 대게 수확이 폐쇄된 해로서, 알래스카의 수산업자들은 대게를 남획함으로 말미암아 대게의 개체수가 확연하게 줄어든 것으로 추측했었지만, 결국은 기후와 관련된 문제 때문에 대게가 사라진 사실을 깨닫게 된 것이다.

슈발스키는 베링해 북쪽과 러시아 해역의 서쪽 및 심지어 더 깊은 바다까지 관찰했다면서 “대게의 움직임은 포착되지 않았고, 모두 폐사됐다는 결론이 내려졌다”며 “그들은 바닷물의 온도 상승에 따른 폐사와 유의미한 연관성이 발견됐다”고 밝혔다.

연구 결과는 대게들의 폐사 원인을 굶주림이라고 지적한다. 대게는 차가운 바닷물에서 잘 번식할 수 있는 종으로서, 바닷물 온도가 섭씨 2도 이하인 지역에서 주로 발견돼 왔으며, 차가운 바닷물에서 압도적인 번식능력을 갖는다. 대게들은 최대 섭씨 12도의 바닷물에서도 생존은 가능하다.

그러나, 따뜻해진 바닷물은 대게들의 신진대사를 변화시키고 칼로리 섭취 요구량을 크게 증가시킨다. 따뜻한 바닷물로 인해 칼로리 섭취 요구량이 크게 늘어난 대게들은 충분한 칼로리를 충당하지 못해 폐사됐을 가능성이 그래서 제기되고 있는 것이다.

답글 남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