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5, 2022

FBI, 헨리 쿠엘라 연방 하원의원의 텍사스 자택 수색영장 집행

FBI, 헨리 쿠엘라 연방 하원의원의 텍사스 자택 수색영장 집행

Henry Cuellar - Wikipedia

수요일 저녁 온건파 민주당 하원의원인 헨리 쿠엘라(Henry Cuellar, 66) 의원의 텍사스 자택에 대해 “법원에서 발부된 수색영장을 집행하고 있다”는 연방수사국(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FBI)의 성명 발표를 악시오스와 모니터 신문등이 보도했다.

FBI는 그의 선거운동 사무실이 있는 두 번째 건물도 수색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는 가운데, FBI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FBI는 법원에서 발부된 영장을 집행하고 있으며, 현재 쿠엘라 의원을 상대로 진행중인 조사에 대해서는 더 이상 언급할 수 없는 점 양해 바란다”고 밝혔다.

쿠엘라 하원의원의 대변인은 FBI의 모든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성명 발표와 함께, “정의와 법이 수호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쿠엘라 의원은 2005년부터 텍사스 주 28번 하원 선거구를 위해 의원직을 수행해 오고 있었다. 그는 1월 12일 이후부터 국회의사당에서 직접 투표하지 않았으며, 그는 현재 하원에서 다른 의원이 그를 위임해 투표할 수 있게하는 위임장을 가지고 있다.

모니터 신문사의 한 기자는 수요일 저녁 트위터에 “수요일 저녁 7시 30분경, 연방수사국 요원들이 몰고온 큰 차량에 쿠엘라 의원 사무실에서 압수한 큰 가방, 플라스틱 쓰레기통, 컴퓨터를 싣고 있는 모습이 보였고, 다른 요원들은 압수 품목을 기록하고 있었다”고 적었다.

헨리 쿠엘라 하원의원은 강력한 세출 위원회(Appropriations Committee) 위원으로 복무하고 있는 중이며, 변호사이자 전직 관세사(customs broker)인 그는 2004년 처음으로 미 하원의원 선거에서 승리하기 전 텍사스 국무장관(Texas secretary)으로 복무한 바 있다.

답글 남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