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8, 2021

로봇 견들 미래의 전장 엿볼 수 있는 미 공군 훈련 참가

로봇 견들 미래의 전장 엿볼 수 있는 미 공군 훈련 참가

Military Dogs - Wikipedia

공상 과학 영화에나 나왔던 장면들이 이제 현실의 한 장면에서 실제로 보여지고 있다. 미 공군은 네 개의 다리를 가진 로봇 개들을 모하비 사막(Mojave Desert)의 비행장으로 보내 전쟁의 미래를 미리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9월 3일자 공군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 로봇 견들은 공군 C-130을 타고 적진 지역에 투입되어 적들의 동향과 위협적 상황을 정찰하기 위해 보내졌다고 했다.

전자 로봇견은 미군 첨단전투관리시스템(Advanced Battle Management System – ABMS)이라고 부르는 통합 시스템중 부분적으로 하나의 연결고리 역할을 한다. 인공지능(AI)과 신속한 데이터 분석을 활용해 우주에 있는 미군 자산에 대한 위협과 미사일이나 다른 공격수단으로 부터 미국에 대한 공격 가능성을 탐지하고 대응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고스트 로보틱스 비전(Ghost Robotics Vision) 60 시제품이 9월 3일 네바다주 넬리스 공군기지에서 시범을 보였다. 윌 로퍼(Will Roper) 공군 획득기술물류 담당 차관보는 향후 전장에서 병사들은 “복잡한 정보의 집합”에 직면하게 될 것이며, 효과적으로 싸우기 위해서는 나노초 만에 이루어지는 데이터 통합과 분석에 의존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첨단전투관리시스템(ABMS) 연습에 대한 공군 보도자료에서 “제트 비행 연료나 위성 못지 않게 중요한 필수 전투 자원으로 데이터를 분석한 후 그 데이터를 가치화하는 것이 차세대 전쟁의 핵심”이라고 말했다. 8월 31일부터 9월 3일까지 실시된 이번 ABMS 훈련에는 해안 경비대를 비롯한 미 육군의 여러 부대와 수십 개의 산업별 팀이 참여한 가운데, 전국 30개 지역을 거점으로 활용했다.

네바다에 있는 넬리스 공군 기지(Nellis Air Force Base)도 그 중 하나였고, 거기서 로봇 견들이 훈련에 가세하게 되었다. 공군 제621 비상대응단(Air Force’s 621st Contingency Response Group)의 리 보스톤(Lee Boston) 상사는 공군 발표문에서 “로봇견들은 우리 아군들이 항공기에서 대기하고 있을때, 적진 지역을 순찰 하면서 영상을 통해 우리에게 그 지역의 상황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이 로봇견들은 그들의 제조업체인 필라델피아 고스트 로보틱스(Ghost Robotics)에 의해 “비전 60 UGV” 또는 “자율적인 무인 지상 차량(autonomous unmanned ground vehicles)”으로 불린다. 로봇견들은 간단한 플랫폼에 센서 및 라디오를 휴대 할 수있는 동시에 모든 지형 또는 극도의 열악한 환경에서도 작동 할 수있는 능력을 지니고 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