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0, 2022

플로리다의 맥도날드 주방에서 발견된 다섯 마리의 “쥐”

플로리다의 맥도날드 매장에서 발견된 다섯 마리의 “쥐”

Instagram

쥐를 좋아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특히 맥도날드 같은 주방에서 쥐가 발견된다면 문제는 심각해 진다. 플로리다 주 콜리어(Collier) 카운티에 위치한 맥도날드의 식당 매장에 들어온 다섯 마리의 쥐들이 해당 매장의 드라이브 스루에서 음식을 주문하던 손님에 의해 영상으로 촬영된 후 소셜미디어로 퍼져 나갔다고 CBS 마이애미와 NBC 2 뉴스가 보도했다.

CBS 마이애미에 따르면 해당 맥도날드 매장은 “문제가 해결될 때까지 폐쇄된다”는 표지판을 매장 문 앞에 걸어 놓았다고 밝혔다. 해당 맥도날드의 식당 건물은 I-75 고속도로 근처의 파인리지로드(Pine Ridge Road)에 위치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맥도날드 주방을 돌아다니는 쥐 영상을 촬영했던 고객은 “드라이브 스루에서 맥도날드 주방 내부를 들여다보니 마치 쥐가 주방을 책임지는 디즈니 만화영화인 [라따뚜이(Ratatouille)]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 고객은 촬영한 영상을 인스타그램 계정에 올렸고, 맥도날드 매장 주인은 매장을 폐쇄한 후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해충방제 회사와 협력하고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해당 맥도날드 매장은 영업을 재개하기 전 플로리다 비즈니스 전문 규제부(Florida Department of Business and Professional Regulation)에 의해 해당문제가 해결됐는지에 대한 검사를 받아야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