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COVID-19 확진자 현황을 보시려면 체크마크를 해 주시시 바랍니다.

미국


총 확진자수: 2,822,664 +20,022

총 회복자수: 826,776 +1,092

총 사망자수: 131,206 +229

미국의 주 COVID-19 TOP 5


1. 뉴욕(New York): 400,176 +1,302

2. 캘리포니아(California): 246,987 +437

3. 텍사스(Texas): 179,137 +6,248

4. 플로리다(Florida): 178,594 +9,488

5. 뉴저지(New Jersey): 172,356 +428

전세계 COVID-19 TOP 5


1. 미국: 2,822,664 +20,022

2. 브라질: 1,508,991 +7,638

3. 러시아: 667,883 +6,718

4. 인도: 646,924 +19,756

5. 스페인: 297,625 +442

*위의 COVID-19 현황정보는 매 10시간마다 업데이트되기 때문에 실제 수치와 조금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7월 3, 2020

뉴 올리언스(New Orleans) 여행

뉴 올리언스(New Orleans) 여행

Mardi Gras - Wikipedia

뉴올리언스는 유럽 스타일의 건축양식과 군침이 도는 크리올 요리(Creole cuisine), 재즈, 블루스, 록큰롤 그리고 자이데코(Zydeco) 음악으로 유명한 도시이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가면, 음악, 그리고 난잡한 즐거움 같은 카니발 특색을 지닌 요란한 파티인 마디 그라(Mardi Gras)를 경험하기 위한 방문이 주된 이유라고 해도 지나친 말이 아닐 것이다.

꼭 마디 그라가 아니더라도 1년 내내 파티를 즐길 수 있을것 같은 곳이 뉴 올리언스 이다. 버번 스트리트(Bourbon Street)에 있는 클럽에서 새벽까지 흥청망청 술을 마시는 많은 사람들을 비롯하여, 거의 매주 주말마다 무슨 축제같은 것이 열린다.

그러나, 이러한 유흥보다는 식민지 유산과 유령 설화가 여전히 남아 있는 프랑스 쿼터(French Quarter) 지역을 도보로 먼저 시작할 것을 권한다. 술과 함께 소란스러운 저녁 외출을 즐기기 전에 주요 건축 유적지를 먼저 둘러보는게 도시에 대한 예의라고 해 두자.

BP 기름 유출, 허리케인 카트리나(Katrina), 허리케인 아이작(Hurricane Isaac) 등 과거의 엄청난 재난에도 불구하고 뉴올리언스는 계속해서 번창하고 있는 도시이다. 지난 몇 년간, 뉴 올리언스의 여러 지역들을 복원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온 덕분으로, 오늘날 이 도시는 거의 신도시 처럼 보인다.

뉴 올리언스를 방문하기 가장 좋은 시기

뉴올리언스를 방문하기에 가장 좋은 시기는 2월부터 5월까지로 날씨가 쾌적하고 파티 및 여러가지 종류의 행사가 많이 열리는 시즌이다. 마디그라에 관심이 없다면, 1년 전부터 호텔 예약을 할 염려가 없는 12월이나 1월에 방문할 계획을 잡아보는 것도 좋을것이다. 객실 요금을 절약하기 위해 여름이나 가을에 여행하는것도 생각해 볼 수 있다. 이 계절에는 허리케인의 위협과, 숨막히는 더위와 습기로 고생좀 할 각오가 되어 있어야 한다.

뉴올리언스 여행시 돈을 절약하는 방법

프렌치 쿼터(French Quarter)에 머물지 마라. 매력적인 지역이지만, 이 지역의 호텔들은 일단 비싸다. 적절한 호텔 가격을 원한다면, 포보르 마리니(Faubourg Marigny)지역에 있는 호텔들 중 하나에 머무를 것을 권한다.

주요 행사가 있는 기간에는 호텔요금이 급등하는 경향이 있으므로, 방문하기전 호텔 요금을 먼저 인터넷에서 확인할 필요가 있다. 몇 달 전에 미리 호텔방을 예약해 저렴한 가격을 보장받거나, 축제 기간이 없는 동안에 방문하는 것이 호텔경비를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이다.

여름철에 여행을 계획하게 되면 호텔요금이나 항공료 면에서 적당한 가격의 상품을 찾을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뉴 올리언스는 전체가 늪으로 된 지역이기 때문에 여름에는 기온이 높을 뿐만 아니라 습도 역시 장난이 아니다.

문화와 관습

다른 남부 도시에 사는 사람들처럼 뉴올리언스 사람들은 매우 친절하다. 길을 묻는다면 친절하게 잘 알려줄 것이다. 그러나 뉴올리언즈 출신의 많은 사람들은 자신들을 남쪽지역에 사는 사람들로 연관 짓지 않고, 오히려 미국에 사는 어떤 사람들과는 달리 그들의 독특한 정체성과 연관 짓는 경향이 있다. 프랑스, 아프리카, 쿠바 등 수많은 문화의 영향을 받은 뉴올리언스는 다양한 취향과 습관이 어우려져 있는 도시이다.

부두(Voodoo, 아이티에서 전해지는 부두교 미신) 전통에서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카니발에 이르기까지, 뉴올리언스는 매우 강하고 독특한 자아 감각을 가지고 있다. 이 도시는 특히 케이젼(Cajun)과 크리올(Creole) 풍습의 진수를 뿜어내고 있다. 두 풍습은 상호 보완적으로 작용하는것처럼 보일수 있지만, 두 문화를 서로 혼동해서는 안 된다.

케이젼(Cajun) – 오늘날의 케이젼(Cajun)의 후손들은 17세기 캐나다 노바스코샤(Nova Scotia, Canada)에 세워진 프랑스의 아카디아(Acadia) 정착촌 출신 사람들의 후손이다. 아카디아가 설립되고 거의 100년이 지난 후, 이곳은 영국의 영토가 되었고 많은 사람들은 카톨릭교를 포기하고 영국 왕실에 충성을 맹세하거나 떠나야 했다.

어떤 사람들은 프랑스로 돌아갔지만, 다른 사람들은 프랑스가 뉴올리언스에 식민지를 건설하기 전에 카리브해(Caribbean)의 남쪽으로 향했다. 그들은 아카디아와 카리브해에서 온 전통과 함께 향신료, 음악, 그리고 케이젼(Cajun) 프랑스어로 알려진 그들만의 언어를 가져왔다.

 크리올(Creole) – 크리올(Creole)이라는 단어는 스페인이나 프랑스가 아닌 카리브해 신대륙 식민지에서 태어난 사람들을 가리킨다. 케이젼(Cajun)처럼 많은 크리올들은 원래 뉴올리언스 출신이 아니라 프랑스령, 서인도제도, 중남미, 걸프지역 출신이었다.

크리올 문화도 카리브해 전통의 영향을 많이 받아 외부인들이 케이젼과 크리올 풍습을 구분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다. 크리올은 또한 프랑스어와 아프리카 사투리를 혼합한 프랑스어 버전을 말하는데, 이는 크리올 프랑스어(Creole French)로 알려져 있다.

음악 – 음악은 카리브해에서와 마찬가지로 뉴올리언즈에서도 삶의 주요 부분이다. 20세기 초에 뉴올리언스에서 유래된 재즈는 미국에서 전국적인 명성을 얻은 최초의 크리올 음악 스타일이었다.

재즈의 오래된 역사는 매년 뉴올리언스 재즈 앤 헤리티지 페스티벌(Jazz & Heritage Festival)사치모 서머페스트(Satchmo Summerfest) 기간 동안 기념된다. 자이데코(Zydeco) 음악도 케이젼 커뮤니티 내에서 유래하여 오늘날 영어, 케이젼, 크리올 프랑스어로 널리 공연되고 있다(Louisiana Cjun-Zydeco Festival 동안 다양한 공연을 관람한다).

장례식을 포함하여 이 도시의 여러 가지 생활 곳곳에 음악이 스며들었다. 뉴올리언스 재즈 장례식은 음악이 삶의 일부분인 만큼 죽음의 일부분이라는 사실을 나타낸다. 라이브 음악은 시내 곳곳에서 들을 수 있지만, 많은 관광객들을 피해 좀 더 진정성 있는 라이브 음악체험을 즐기려면 버번(Bourbon) 거리를 벗어나 포브르 마리니(Faubourg Marigny) 지역에 있는 많은 카페나 술집으로 갈 것을 권한다.

술문화 – 뉴올리언즈의 술집들은 특별히 닫는 시간이 정해져 있지 않고, 술에 대한 법이 타 도시에 비해 상당히 느슨하다. 관광객들이 많이 모이는 도시라서 그런지는 몰라도 축제 분위기에 취해있는 도시 분위기를 항상 이어 나가면서 술집에 대한 단속도 심하게 하지 않는 편이다. 그러나 단지 이 도시가 유흥과 파티를 장려하는 도시라고 해서 법을 어긴다거나 무례해야 한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뉴 올리언스의 음식

뉴올리언스는 버터, 크림, 오일이 풍부한 음식 종류를 즐길 수 있는 곳이다. 이곳에서는 전통적인 남부의 맛이 나는것이 특색이지만, 프랑스, 스페인, 이탈리아, 아프리카 요리의 각 요소들이 어우러진 독특한 크리올과 케이전 요리로 유명하다. 뉴올리언스의 전통 음식인 red beans 와 rice, 그리고 보통 고기나 튀긴 해산물로 가득 찬 포보이스(po’boys)와 같은 음식점들을 도시 전역에서 찾아볼 수 있다.

케이젼과 크리올 잠발라야(고기, 야채, 크리올 향신료로 만든 쌀 요리)와 검보(gumbo – 고기나 해산물과 야채로 구성된 푸짐한 스튜)도 뉴올리언즈의 주요 음식중 하나이다. 비그네트(Beignets)는 가루 설탕을 입힌 사각형의 반죽 조각으로, 이 도시의 가장 유명한 커피숍 중 하나인 카페 뒤 몽드(Cafe du Monde)에서 맛 볼 수 있다.

에메릴 라가세(Emeril Lagasse), 레아 체이스(Leah Chase), 수잔 스파이서(Susan Spicer) 등 많은 유명 요리사들이 이 도시에서 식당을 소유 운영하고 있다. 프렌치 쿼터(French Quarter)에는 수많은 크리올 식당과 몇 개의 정통(다소 가격이 비싼) 프랑스 식당들이 자리잡고 있다.

다른 인기 있는 음식점은 센트럴 비즈니스(Central Business)와 웨어하우스(Warehouse) 지구(districts)에 모여 있다. 이 도시의 음식을 종합적으로 시식하고 싶다면, 뉴올리언스 와인&푸드 체험(New Orleans Wine & Food Experience), 오크 스트리트 포보이 페스티벌(Oak Street Po-Boy Festival), 루이지애나 해산물 축제 또는 쿨리나리 뉴올리언스(Louisiana Seafood Festival or COOLinary New Orleans) 같은 음식 축제 중 하나에서 음식 투어를 예약하거나 방문하는 것을 고려해 볼 수 있다.

뉴 올리언스에서의 안전문제

비록 뉴올리언스가 허리케인 카트리나 이후로 많은 발전을 했지만, 이 곳의 변두리 지역은 아직도 위험한 지역이 상당히 있다. 관광 친화적인 지역이 아닌곳은 거리 조명이 잘 안 되고, 어두워진 후에 도보로 방문하기에는 위험할 수 있다. 저녁 늦게 호텔로 돌아올 때에는 낯선 곳에서 길을 잃지 않도록 택시를 타는것이 현명하다.

마디그라(Mardi Gras) 축제에 참가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면, 그 곳은 통상적으로 거리가 매우 붐비기 때문에, 귀중품을 잘 살펴야 한다. 지갑이나 귀중품은 숙소에 놔 두고 오는것이 좋다. 현금과 신분증의 지참이 필요한 경우, 현금과 신분증이 있는 지갑을 앞주머니에 넣어 가지고 다니는 것이 좋다.

사진을 크게 보시려면 아래의 사진을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남기기